[18호] 다윗왕의 신약의 예배 1. 다윗은 모세의 성막과 다른 시온산 새 성막을 세웠다

0
995

다윗 왕의 신약의 예배

시편의 예배의 표현이 그리스도의 교회에 살아나고 있음으로 인하여 성경적 예배의 회복 즉 “다윗의 예배의 회복”이 교회에 일어나고 있다. “하나님이여 저희가 주의 행차하심을 보았으니 곧 나의 하나님 나의 왕이 성소에 행차하시는 것이라 소고 치는 동녀 중에 가객은 앞서고 악사는 뒤따르나이다” (시 68:24~25)

다윗의 때와 같이 예배가 회복되도록 불어오는 하나님 성령의 입김에 기쁨으로 마음의 창문을 열어젖히고 이 진리를 받아들이도록 오늘날의 모든 교회가 초청되고 있다. 그리하여 많은 카리스마적 교회들과 복음주의 교회들이 이 성경적 예배갱신을 강력히 받아들이지만 다른 어떤 교회들은 어떻게 구약의 예배형식이 신약교회에 참다운 갱신과 부흥을 가져올 수 있는가를 의아해 하고 있다.

그러나 다윗의 장막은 예수 그리스도 교회의 예시이며 다윗의 예배가 신약 교회 예배의 뿌리임을 설명하는 다음의 9가지 성경적 근거가 성령의 새로운 조명과 말씀을 통하여 한국교회 예배갱신에 활력을 주며 격려가 되기를 기도한다.

1.다윗은 모세의 성막과 다른 시온산 새 성막을 세웠다.

모세의 성막의 중심주제는 이스라엘 가운데 거하시는 하나님의 처소(집)이다. 하나님의 처소의 실현은 성막의 구조, 재료, 뜰, 성소, 그리고 제단과 등대 및 언약궤로 이루어진 가구를 포함하여 성막의 모든 측면 하나하나에 표현된다.

성막은 하나님께서 그의 백성들을 만나셨던 성스러운 집이었다. 그것은 하나님을 위한 처소의 장소였고 만남의 장소였고 계시의 장소였으며 제사와 속죄의 장소였다. 성막은 언약의 백성과 함께 하시는 하나님의 처소의 상징이며 예수 그리스도 안에 있는 태초의 말씀(요 1:14)의 성육신과 교회 중에 계시는 주님의 임재에 대한 신약 이해의 기초가 된다.

엘리 제사장 때 전쟁에서 블레셋에 빼앗긴 후 돌려받은 언약궤가 아비나답의 집에 있었으며 실로에 있던 성막은 기브온으로 옮겨져 있었다(삼상 6장). 다윗이 왕이 된 후에 다윗과 장로들이 드디어 언약궤를 되찾아 오기 위해 아비나답의 집으로 갔는데(삼후 6:2~4) 놀랍게도 그들은 언약궤를 기브온에 있는 모세의 성막이 아닌 다윗이 살고 있는 시온성에 세운 장막으로 옮겨왔다(삼후 6:17).

이것이 다윗의 개인적 결정이었는지 아니면 하나님의 계시였는지는 성경에 분명히 기록되어있지 않지만, 시편이 구약의 어떤 책보다 더 예언적인 책이며 다윗의 시편을 통한 예수 그리스도에 대한 예언적 기술과 다윗이 그의 아들 솔로몬에게 앞으로 세울 성전의 설계도를 설명한 후 그 설계도의 출처를 소개하는 내용을 보면 시온산의 장막은 하나님의 계시였을 것으로 추측하기에 무리가 없다. “다윗이 가로되 위의 모든 것의 식양을 여호와의 손이 내게 임하여 그려 나로 알게 하셨느니라” (대상 28:19)

임마누엘 하나님의 언약의 성취는 모세의 때에 모세의 장막을 통하여 이루어져, 드디어 하나님께서 그의 백성 가운데 임하셔서 광야교회에 행하셨으나 그 성막의 디자인 속에 숨겨왔던 신약교회에 대한 하나님의 비밀이 다윗의 때에 비로소 구속사역의 핵심과 중심인 예수그리스도의 교회가 드릴 예배의 본질과 원리를 드러내기 위하여 다윗으로 하여금 모세의 성막으로 가야할 언약궤를 시온의 장막으로 옮겨오게 하셨을 것이다. “내가 내 장막을 너희 중에 세우리니 내 마음이 너희를 싫어하지 아니할 것이며 나는 너희 중에 행하여 너희 하나님이 되고 너희는 나의 백성이 될 것이니라” (레 26:11,12) 이 말씀은 성경전체에 울려 퍼지는 메아리로 계시록 21장 3절까지 계속 이어지고 있다. 계시록에 나온 하늘의 예배 모습에서 우리는 모세의 성막의 예배가 아닌 다윗의 새 성막의 예배를 본다.

20141126_150531_541김영국
대광고와 한양대학을 졸업하고 1974년 미국으로 이주 Hope International University에서 신학과 음악목회를 전공하였고 척 스윈돌 목사와 그의 음악목사인 하워드 스티븐슨의 영향을 받았으며 27년동안 남가주 오렌지 카운티의 큰빛한인교회서 사역했다. 지금은 음악목회연구원을 통해 그 사역을 더욱 구체적으로 준비하고 있다. 저서로는 ‘성공적인 예배를 위한 음악목회 프로그램’ ‘성공적인 예배를 위한 찬양과 경배’(한국장로교출판사)가 있다.

NO COMMENTS

LEAVE A REPLY